조회 수 2119 추천 수 1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title.jpg

11세대 인텔 프로세서 그 두번째 주인공은 코어 i5 클래스의 정점, 바로 코어 i5-11600KF 프로세서 입니다. 

 

이미 지난 코어 i7-11700KF 프로세서의 소개에서 11세대 인텔 프로세서의 바뀐 부분들에 대해 이야기 드렸습니다만, 오늘 다시 이 부분을 간단히 정리해 드리고, 11세대 코어 i5-11600KF 프로세서의 성능에 대해서도 간단히 살펴보는 시간을 가져보도록 하겠습니다.

 

11세대 인텔 코어 i5-11600kF 무엇이 바뀌었나?

 

이 부분은 지난 코어 i7-11700KF 프로세서의 내용과 동일하므로, 해당 내용을 아래에 인용하고 부연 설명할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key.jpg

 

먼저, 새로운 아키텍처의 적용으로 향상된 IPC 성능 입니다.

금번 11세대 인텔 프로세서의 Cypress cove 아키텍처는 클럭당 IPC 성능을 개선해 더 좋은 성능을 보여준다고 인텔은 말하고 있습니다. 이 부분은 추후 성능 부분에서 살펴볼 수 있으니 그때 확인하면 되겠죠?

 

두번째로는 공식 지원되는 메모리 클럭의 향상 입니다.

비록 전 라인업에서 DDR4-3200을 지원하는 건 아니지만, 11세대 인텔 코어 i5 이상의 프로세서라면 모두 DDR4-3200 클럭을 사용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아울러 B시리즈 머더보드에서도 이제 메모리 오버클럭을 지원하게 되었지요.

 

세번째는 새로운 PCIe Gen4 (PCIe 4.0) 규격의 지원 입니다.

경쟁사에 비해 한스텝 늦은 경향이 있지만, 이제 인텔도 PCIe 4.0을 지원합니다. 사실 그래픽 카드보다도 NVMe SSD와 같은 장치에서 오히려 더 이 쓰임이 많았는데, 이제는 사용할 수 있게 되었네요.

 

네번째로 향상된 CPU PCIe Lane과 내장 그래픽 성능 입니다.

금번 추가된 4개의 PCIe Lane으로 대역폭에 조금 더 여유가 생겼습니다. 총 20개의 PCIe Lane을 통해서 그래픽 카드와 NVMe SSD등을 함께 사용하더라도 성능 손실이 없게 되었으며, 인텔은 11세대 프로세서에 자사의 Iris 그래픽 아키텍처의 일부를 적용하여 내장 그래픽 성능을 큰 폭으로 향상시켰다고 하네요, 비록 오늘 소개 드리는 프로세서는 KF 시리즈로 내장 그래픽을 지원하지 않아서 별도로 테스트 하지 않겠지만, 추후 일반 버전 프로세서 소개 때 내장 그래픽 성능도 함께 소개드릴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마지막으로, 미디어 인코더 및 해상도 증가가 (내장 그래픽 지원) 있으며, AI 성능 개선을 위한 인텔 딥 러닝 부스트 기술이 추가되었다는 점이 있겠습니다.

 

정리 요약해보면, 코어 i5 클래스의 경우는 코어나 전체 스레드의 숫자에서 변동은 없고, 아키텍처의 개선과 공식 메모리 클럭을 더 높게 지원한다는 점이 크게 다르겠고, 나머지는 이전 10세대와 비교해서 성능에 영향을 줄만한 변동 내용은 없다고 볼 수 있겠습니다.

 

 

테스트 환경

 

11세대 코어 i5-11600KF 프로세서의 성능을 알아보기 위한 테스트 사양은 지난번 소개 드린 코어 i7-11700KF 프로세서의 테스트 환경과 다르지 않습니다. 같은 조건에서 CPU만 변경하여 동일한 테스트를 하였음을 알려드립니다.

 

DSC04761.jpg

 

머더보드는 ASRock Z590 Taichi 머더보드를 사용했습니다. 원래 10세대 인텔 코어 i7-10700KF 프로세서는 Z490 머더보드에서 테스트 해야 정확한 플랫폼간 비교가 되는 것이지만, 소비전력이나 온도 같은 부분도 머더보드에 따른 편차가 있을 수 있기에 모든 테스트는 Z590 머더보드에서 진행하게 되었습니다.

 

테스트는 CPU의 랜더링 성능을 가늠해보기 위해, Blender와 Pov-ray를 이용했고, (카테고리가 겹치지만 Pov-ray는 싱글-코어 IPC 성능 차이를 보기 위해 사용했습니다) 인코딩 성능으로 Handbrake h.265-mkv-1080p 프리셋을, 전반적인 PC 성능을 보기 위해 3D MARK와 PC MARK, 그리고 7ZIP을 사용하였으며, 그 외 게임 벤치마크로는 배트맨 아캄나이트, 파크라이 뉴던, 쉐도우 오브 툼레이더, 씨프, 배틀 그라운드가 사용되었습니다.

 

pubg.jpg

 

배틀 그라운드는 최근 새로운 시즌 패치가 진행되어버려, 기존의 리플레이는 사용할 수 없어 새로 리플레이를 만들어서 측정하였음을 알려드립니다. 따라서 앞서 소개 드린 코어 i7-11700KF 그리고 i7-10700KF의 배틀 그라운드 성능 측정 결과와는 다르다는 것을 미리 말씀 드립니다!

 

 

테스트 결과

 

먼저 보여드릴 것은 일반적인 벤치마크 테스트 결과를 모아 정리한 자료이며, 아래를 참고하시면 되겠습니다.

 

table1.jpg

 

위의 테스트 결과 몇개가 프로세서의 모든 성능을 평가하는데 있어 절대적인 자료가 될 수는 없겠지만, 어차피 일반 사용자의 입장인 우리가 프로세서의 성능을 가늠하기 위해서 동원할 수 있는 벤치마크 툴에는 한계가 있으며, 사실상 위의 툴들이 대부분을 이루는 수단이라 볼 수 있습니다.

 

3D MARK는 좀 더 게임에 가까운 영역이므로 이후로 살펴볼 게임 성능 부분에서 판단한다 하더라도, 이를 제외한 나머지 모든 영역에서 11세대 코어 i5-11600KF 프로세서가 10세대보다 확실히 더 좋은 성능을 보여주고 있음을 알 수 있는데,

 

평균 10% 이상의 성능 차이를 보여주고 있으며, 새로운 아키텍처의 적용으로 향상된 IPC 성능이 어느 정도 성능 차이를 만드는데 기여하지 않았을까 생각됩니다. 일단 이전 세대에 비해 확실히 성능이 나아졌다는 것을 확인했으니, 이제 게임 부분을 살펴보도록 할게요!

 

table2.jpg

 

게임의 경우도 폭은 다르나 대체로 더 향상된 성능을 체감할 수 있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는데요, 앞서 소개 드렸던 11세대 코어 i7 프로세서와 마찬가지로 평균 프레임의 향상보다는 최소 프레임의 향상이 좀 더 눈에 띄는 모습을 보여주었습니다.

 

평균 프레임과 함께 최소 프레임도 작지 않은 폭으로 향상되었기 때문에 예민한 게이머, 혹은 사용자라면 게임을 즐길 때 좀 더 부드러운 체감을 느낄 수 있지 않을까 싶습니다.

 

지금까지 일반적인 벤치마크 테스트 툴과 게임 테스트를 통해 동급 포지션에서 이전 세대보다 확실히 성능은 더 향상된 모습을 보여준다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하지만, 우리가 프로세서의 성능을 판단하는게 단지 벤치마크 테스트 결과가 전부는 아니잖아요?

 

그럼 이제 소비전력과 발열에 관한 부분을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table_3.jpg

 

소비전력과 발열 부분도 앞선 11세대 코어 i7 프로세서의 경우와 비슷한 양상을 보였는데요, 일단 결론부터 이야기 하자면 소비전력은 확실히 10세대 보다 높다는 점입니다. 특히 고성능을 발휘하는 초반 구간에서는 90도를 넘는 온도를 기록했으나, 쓰로틀링 이후 온도는 10600KF 프로세서와 비슷한 수준으로 내려오는 것을 확인했습니다.

 

성능이 높아진 만큼 소비전력은 늘어나고, 늘어난 소비전력 때문에 발열 또한 높아진다는 지극히 당연한 연결고리라고 볼 수 있으며, 이 부분은 공정이 개선되지 않는 한 바뀔 수 없는 부분이 아닐까 싶습니다.

 

g_watt.jpg

 

위는 랜더링 성능을 가늠할 때 사용되는 Blender 툴을 이용해 해당 작업이 진행되는 동안의 소비전력 변화량을 실시간으로 표기한 그래프 입니다.

 

보면 10세대의 경우는 아주 정직하게 200W 수준에서 꾸준히 성능을 내다가 작업이 완료되는 순간 소비전력이 아이들 상태로 내려오는 것을 볼 수 있는 반면, 11세대의 경우는 시작부터 50W 가량 더 높은 250W 수준에서 계속 머물러 있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그 결과 같은 작업을 훨씬 빨리 끝내고 아이들 상태의 소비전력 수준으로 내려온 것을 확인할 수 있었죠.

 

앞서 살펴봤던 코어 i7의 경우는 높은 소비전력과 고성능으로 초반 구간을 유지하다가 이내에 쓰로틀링이 걸리면서 내려왔는데, 코어 i5의 경우는 그래도 코어와 스레드에서 여유가 있는 만큼 최대 소비전력을 다 소모(?)하면서 성능을 끌어내고 있는듯한 느낌을 받았습니다.

 

g_blender.jpg

 

위는 Blender 부하 시 소비전력과 온도 변화를 비교할 수 있도록 만들어놓은 자료 입니다. 꾸준한 부하가 주어지는 Blender의 경우는 11세대가 50W 가량 더 높은 소비전력을 꾸준히 태우면서 작업을 진행중인데, 재밌는건 10세대의 경우는 더 낮은 소비전력임에도 불구하고 발열 차이는 거의 없다는 점입니다. 

 

물론 소프트웨어 기반의 온도 측정이기에 다소 편차가 있을 수 있지만, 그래도 저러한 경향이 사실이라고 한다면, 오버클럭 시 같은 조건에서 좀 더 좋은 효율을 기대해 볼 수 있지 않을까 싶습니다.

 

g_prime95.jpg

 

마찬가지로 이번에는 Prime95를 이용해 프로세서에 부하를 줬을 때 상황을 정리한 자료 입니다.

 

뭔가 복잡해보이지만, 사실 매우 간단한 내용입니다. Prime95은 각각의 Phase마다 부하량에서 차이가 있습니다. 때문에 첫번쨰 부하 구간을 더 빨리 마친다면 (다시 말해 프로세서의 성능이 더 좋다면) 다음 Phase로 먼저 진입하는 구조이기 때문에 같은 단위 시간에 이러한 테스트를 진행한다면 프로세서의 연산 능력이 더 좋은 게 어느 쪽인지 판단하기 쉬워집니다.

 

노란색과 회색 라인은 11세대 코어 i5-11600KF 프로세서의 자료로, 각각 소비전력과 온도를 의미합니다. 소비 전력의 라인과 딱 맞아 떨어지는 형태로 온도 그래프가 형성되고 있음을 잘 알 수 있습니다.

 

초반 소비전력이 급상승한 구간도 있긴 하지만, 덕분에 첫번쨰 Phase 구간을 두배 이상 빠르게 마친 11세대 코어 i5-11600KF 프로세서가 빠르게 2번쨰 Phase로 진입한 모습을 볼 수 있지요. 아키텍처가 개선되어 얼마라도 성능이 좀 더 향상된 탓도 있겠지만, 최대 소비전력으로 프로세서의 성능을 더 쥐어 짜냈다는 표현이 맞지 않을까 싶은데, 쥐어 짜내서라도 성능을 끌어낼 수 있다는 게 신기할 정도 입니다. 그것도 14nm에서 말이죠.

 

11세대 코어 i5-11600KF 프로세서에 관한 성능은 이것으로 마치도록 하겠습니다.

 

 

소개를 마치며

 

지금까지 11세대 인텔 코어 i5-11600KF 프로세서에 대해 소개 드렸습니다.

 

일단 성능의 향상은 분명히 이루어졌다, 하지만 공정의 개선이 뒷받침 되지 않는다면 세대가 바뀜에 따른 우리가 인텔에 기대해 볼 수 있는 더 이상의 무언가는 없을 것이다. 이것이 제가 느낀 11세대 인텔 프로세서의 느낌입니다.

 

어떤 사람들에게는 11세대 인텔 프로세서가 경쟁사를 의식해 “발악”하는 모습으로 비춰질 수 있겠지만, 또 한편으로는 14nm 공정에서 이만큼의 성능을 낼 수 있다는 것 자체가 “신기”에 가까운 일이 아닐까 싶은데, 추후 인텔이 새로운 공정에서 프로세서를 출시하게 된다면 그때는 또 어떻게 시장 상황이 바뀔지 조금은 기대감을 갖게 됩니다. (바뀐다면 말이죠!!)

 

danawa.jpg

 

좋든 싫든 11세대 인텔 프로세서는 이렇게 나왔고 분명한 건, 성능은 확실히 더 잘 나온다는 점 입니다. 게다가 가격적인 측면을 고려해봐도 현재 11세대 인텔 코어 i5-11600KF 프로세서의 위치가 그리 나쁘지만은 않은데요,

 

11세대 인텔 코어 i5-11600KF 프로세서는 시중의 20만원대 제품중에서는 가장 좋은 성능을 발휘하기 때문에 이정도 사양으로 PC를 구축하려 했던 분들께는 괜찮은 선택지가 될 수 있겠다는 이야기를 드리면서 이만 소개를 마치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Who's 헤르미온느

profile

안녕하세요. 나우퍼그 커뮤니티의 헤르미온느 입니다.
저는 여기서 PC 초보자들을 위해 되도록 쉽고, 유익한 컨텐츠를 만들고자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여러분들과 함께 재밌고, 유익하고, 사람냄새나는 온라인 공간을 만들고 싶습니다.
앞으로도 나우퍼그 커뮤니티에 많은 관심과 사랑을 부탁드릴게요. 즐거운 하루 되세요~!!!

  • profile
    서집사 2021.05.14 02:20

    11세대는 정말 수명이 짧을것 같네요...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896 메인보드 에즈락 최신 머더보드 시리즈 PG RIPTIDE에 대해 알아보자 3 file 헤르미온느 2021.06.25 1705
895 프로세서 11세대 인텔 코어 i5-11600 프로세서 리뷰 1 file 헤르미온느 2021.06.22 2198
894 메인보드 화려하고 강력한 머더보드 ASRock Z590 Taichi 4 file 헤르미온느 2021.06.17 1778
893 프로세서 11세대 인텔 코어 i9-11900 프로세서 리뷰 2 file 헤르미온느 2021.06.04 2334
892 프로세서 11세대 인텔 코어 i9-11900KF 프로세서, 11세대 시리즈 최고의 성능 2 file 헤르미온느 2021.05.17 1987
» 프로세서 11th 인텔 코어 i5-11600KF 프로세서를 소개합니다. 1 file 헤르미온느 2021.05.10 2119
890 프로세서 11세대 인텔 코어 i7-11700KF 프로세서 소개 드립니다. 4 file 헤르미온느 2021.04.22 1947
889 프로세서 향상된 성능과 내장 그래픽으로 무장한 11세대 코어 i5-11500 프로세서 언박싱!! 6 file 헤르미온느 2021.03.22 2799
888 프로세서 더 빨라졌다, 11세대 인텔 코어 i9-11900KF 프로세서 언박싱!! 4 file 헤르미온느 2021.03.22 1857
887 프로세서 최신 기술과 함께 업그레이드된 성능, 11세대 인텔 코어 i7-11700 프로세서 3 file 헤르미온느 2021.03.22 1635
886 프로세서 10세대 인텔 프로세서의 구입, 적절한 시기일까? 3 file 헤르미온느 2021.03.17 1447
885 10세대 인텔 코어 i9-10850K 어밴져스 에디션, 과연 불량 감자인가? 합리적인 고성능 프로세서일까? 4 file 헤르미온느 2021.01.27 1711
884 프로세서 미쳐버린 그래픽 카드 가격, 데스크탑 게이밍 PC 만들 수나 있을까? 5 file 헤르미온느 2021.01.27 1524
883 프로세서 초-가성비 시스템, 충분한 성능으로 비용 절감 해볼까? 4 file 헤르미온느 2021.01.19 1255
882 프로세서 열심히 공부했으니까, 이젠 좀 즐겨보자 PC 게임 5 file 헤르미온느 2021.01.11 1120
881 프로세서 엘리온을 더 즐겁게, 인텔 코어 i7-10700KF 프로세서 6 file 헤르미온느 2020.12.20 1279
880 기타 2021년 기대되는 신작 게임과 적절한 사양은? (부제 - 알고도 실패했던 지스타 2020 방문기 ㅋㅋ) 14 file 헤르미온느 2020.12.09 1824
879 프로세서 게임에 더 효율적이다, 10세대 인텔 코어 i7-10700KF 프로세서 18 file 헤르미온느 2020.11.30 5967
878 메인보드 B460 보다 좀 더 나은 게임 성능을 위한 선택, ASRock Z490 Pro4 6 file 헤르미온느 2020.11.08 978
877 기타 3RSYS INT 240 수냉 쿨러를 소개합니다. (이쁘고, 저렴하고.. ) 4 file 헤르미온느 2020.11.04 572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6 Next
/ 46